종합보도 > 종합보도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“연가투쟁을 넘어 교육의 새 역사를 쓰자”
전교조 수도권, 충청권 지회장 결의대회,
 
남영주 기사입력  2017/12/01 [22:15]

 전교조 법외노조 철회 등을 요구하며 해직교사들이 삭발투쟁을 진행한 가운데 수도권과 충청권 지회장들도 1일 서울 세종로 공원에서 문재인 정부의 결단을 촉구하는 결의대회를 가졌다.

 

200여명이 참석한 대회에서는 조창익 전교조 위원장은 해고자들이 삭발한 후 청와대까지 오체투지하는 것을 보고 속울음을 삼키지 않았을 수 없었다정부가 제대로 하지 못할 때는 회초리를 들 수밖에 없다며 이후 연가투쟁으로 힘을 모아나갈 것을 요구했다.

 

▲ 200여명이 참석한 수도권, 충청권 지회장 결의대회가 1일 서울 세종로 공원에서 열렸다.     © 남영주

 

위원장은 또 연가투쟁에 대한 개표가 마무리되는 시간, 77%의 조합원들이 연가투쟁의 찬성했다는 소식에 고마움에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우리는 이 겨울 연가투쟁을 넘어 교육을 바꾸고 역사를 바꾸는 일에 함께 한 점 부끄럼 없이 투쟁해 나가자라며 조합원들에게 호소했다.

 

이어진 현장발언에서 김정혜 초등위원장은 집회에 참가한 지회장에게 일주일 점심단식을 함께 할 것과 70%가 넘는 조합원이 연가투쟁을 결의한 만큼 주변 동료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하자고 제안했다.

 

이날 대회에서는 참석자들이 문재인 정부에게 바라는 내용을 종이에 적어 무대를 꾸몄으며, 투쟁의 의지를 다지는 노래공연 등도 함께 진행됐다.

 

▲ 참석한 지회장들이 문재인 정부에게 바라는 내용을 적어 꾸민 무대.     © 남영주


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
기사입력: 2017/12/01 [22:15]  최종편집: ⓒ 교육희망